[해외기사] 엘프 & CGS 파트너쉽을 통한 중동지역 블록체인 가속화

aelf, a multi-chain network and pioneer in blockchain for business, has announced its entrance into the emerging Middle East blockchain economy through its new strategic partnership with the Dubai-based consultancy, Connect Global Strategies. The partnership will serve as the first step in aelf’s expansion to the Middle East, working hand-in-hand with regional blockchain for business advocates to accelerate commercial adoption.Zhuling Chen, Co-founder of aelf, said: “The Middle East is fast becoming a growing influence in the global blockchain ecosystem. Both the business community and governments are seeking to reorient the economy away from the oil industry, and the blockchain industry has become a key focus in making this a reality. This is evident in the sheer number of new blockchain applications across the region, including retail payments, land registry, business registration, and personal identity management.An early investor and long-term supporter of aelf, Connect Global Strategies will bring unprecedented access to key regional players, which will further our aim to provide the resources necessary to help businesses scale through blockchain adoption.”As a leading crypto advisory and investment consultancy serving the Middle East market, Connect Global Strategies will primarily offer its regional expertise and on-the-ground support for aelf’s presence in Dubai, the United Arab Emirates, and the Gulf region, in order to amplify aelf’s strategic growth in one of the most promising markets in the global blockchain ecosystem.Jason King, Managing Partner at Connect Global Strategies and Co-Creator of Flashcoin, said: “The appetite for business-friendly blockchain platforms in the Middle East, particularly in Dubai, is astounding. The race is on for enterprises and governments to integrate market-ready, blockchain-based solutions across a number of everyday applications and services, and aelf’s entrance is a welcome indication of things to come.”aelf’s expansion to the Middle East serves as a significant milestone for the project, following its successful launch into the dynamic South Korean market earlier this year.

AELF KOREA|Nov15.2018

[해외기사] 동양의 모멘텀 : 아시아가 블록체인의 통합을 주도 할 수 있는 방법

IN BOTH Asia and the West, regulatory uncertainty surrounding blockchain abounds. And yet, despite this lack of direction, Asia is establishing itself as the clear leader in the race to provide the first blockchain use cases for businesses ranging from well-known tech giants to small to medium enterprises (SMEs).Not one to wait around for regulatory bodies to make up their minds, projects in the region have largely ignored fluctuations in the trading market, and have pushed onwards and upwards to provide a test bed for the first real-world blockchain applications.Throughout Asia, a number of projects have made leaps and bounds in the fields of private data management, with some also opening up P2P markets for previously un-monetisable elements of gaming and social media. For example, there are projects developing platforms that allow the sale and purchase of game licences, which used to be bound to a single account. Within social media, camera apps that allow filters to be developed and purchased between users are also in the late stages of development. Similar services that were once owned by giant industries and delivered at high prices are now becoming available through new blockchain applications and development.The success of Asia-based blockchain projects is largely in part a result of the region's "innovate first, regulate later" mentality, which has fostered the creation of formalised platforms with proven mainstream applications. When compared globally, Asia's more lenient regulatory outlook towards Initial Coin Offerings (ICOs) - a crowdfunding process in cryptocurrency - is an excellent example of this, playing a major role in allowing startups to fund once lofty concepts through grassroots investment.What used to be of interest to large institutional investors is now also becoming interesting to the masses.SEE ALSO:Blockchain could speed up homebuying, lower costs once hurdles are clearedEveryone has a stake. With increased financial support, Asian blockchain projects have been able to position themselves ahead of their Western counterparts by developing technology that has piqued the interest of Big Tech and mainstream corporate conglomerates. However, ICOs remain a contentious subject with regulators - and for good reason - with many government agencies, especially those in the United States and also in Asia, in disagreement on how they should be allowed to proceed.Regulatory bodies in the US have adopted a particularly risk-averse approach to the market, instructing participants on the formal classification of cryptocurrencies as assets, and directing cryptocurrency exchanges to formally register with the US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International blockchain projects have been dissuaded from operating in the country for fear of inadvertent infringement, and US-based projects remain uncertain about their future once regulatory standardisation takes effect. Investments that do occur in the US are more institutional in nature, largely centring on major multinationals researching, but not implementing, blockchain technology.And while the news that JP Morgan and Facebook are experimenting with blockchain integration is a positive indication of its future viability, it's unlikely that these departments will culminate in tangible blockchain applications in the near future.Asian markets, by contrast, are more open to this process, and have allowed small-scale blockchain platforms to test out new initiatives prior to imposing regulatory scrutiny. These classifications vary by country, but as a general rule, government agencies have taken a business-friendly approach to blockchain regulation.Japan was one of the first countries in the world to recognise bitcoin as a formal currency, and has since continued to emphasise its intention to become a hub for cryptocurrency business in the region. And despite recent legislative confusion, almost every large conglomerate in Korea is developing infrastructures around blockchain.To name a few, Naver - the Google of Korea - has plans to launch its own exchange; Kakao - the WhatsApp of Korea - is developing its own blockchain platform; Hanwha has created a marketplace that would connect businesses with blockchain solutions; Samsung SDS is showcasing a finance platform that manages digital identities and financial transactions on top of blockchain. In Korea, there is a clear separation between the government's regulatory actions and how the corporations are accepting blockchain. Even China, a country which historically implemented a blanket ban on cryptocurrency trading, is still one of the largest crypto markets and supplier of crypto developers.As a result of this technological perseverance, many SME companies in Asia have been given the opportunity to grow their infrastructures and create formalised decentralised applications (dApps), capable of competing with mainstream corporate giants.A wave of tech community fandom and increasing interest in the region has led to the cultivation of top projects, turning promising concepts into physical tech with demonstrated use cases. What's more, Asian venture capitalist firms such as Signum Capital have worked to bolster the latest projects in the region, bringing the likes of Ziliqa, TCC Protocol and Republic to the forefront of the global blockchain community.These projects, among many others, have been some of the first in Asia to pioneer real-world applications that will likely set long-term global precedents.As blockchain technology reaches the precipice of mainstream integration, Asian markets will continue to lead the pack in actualising once unattainable blockchain concepts. This past year has seen a rapid influx of capital flow into the industry, but substantive use cases have remained elusive. By year's end, Asian SMEs and blockchain companies - complete with proven market applications - will spur further global interest from mainstream corporations looking to use blockchain to streamline cost efficiency and strengthen data security.In time, these same companies, from their humble beginnings, will trigger economic opportunity that will touch every industry vertical.The writer is co-founder of aelf, a cloud-computing blockchain network.

AELF KOREA|Nov13.2018

[해외기사] 엘프(aelf)를 통해 블록체인 산업을 해결할 수 있을까요?

Hey! The caption was not intended to scare. What’s more? Aelf (ELF) is no elf wielding ominous magical powers to its advantage. On the contrary, Aelf is a brilliant decentralized blockchain network that sources for intelligent means to increase blockchain transaction chances on a large scale.Early August, Zhuling Chen, Aelf co-founder and COO, boasted on a forum with the technology that Aelf was at the time working to look into the problem of blockchain scalability; burdened with a mandate to boost intrinsic public blockchain as well as pave the way into successive applicable blockchain system.Prior to this time between June and July, Aelf had worked on aTPS test nestwhich resulted in an impressive data of 14,968 times every second. Here’s how it was run;First up, the idea which was named ParallelProcessing Model benchmark testoperates under two regular procedures; Main chain and Side chains – but functions in a unique way. The brain behind this concept is Parallel Processing and it works by making single nodes responsible for more than one computer.​This way, a single node functions to make the computers run in a parallel manner. The benchmark protocol is the highlight of this technology. It balances the accounts on the Token contract and goes ahead to duplicate and execute mass transactions in the Transactions executor.As a result of this test run, a transaction in single machines was confirmed possible using the Parallel executor system, scalability in a clustered network area was authenticated.In addition, allowance was open for an optimal database in situations where the server runs an improved configuration.Next up, the Aelf (ELF) test run team discovered that the general idea behind the test run could be amplified for maximum input:*Reducing the transaction grouping or clustering time by creating more efficiency in the grouping pattern. Here’s why; for 80,000 transactions to break into 2,000 smaller units, a total time of 700ms was rated to have counted.*The system by which the transaction process was monitored functioned below par and necessitated an improvement; to be able to identify eventualities in the development.Arising from the success of this throughput, Aelf (ELF) made a close shove to acclaimed Bitcoin and Visa (blockchain with the most recognized transaction support). With Aelf’s achievement, a move is being made to broaden the face of global blockchain technology in view of the arrival of the incoming year 2019.More Interesting Facts About Aelf (ELF)Aelf is a self-sustaining 3.0 block-technology company effects an assortment of unique features; it operates Peer-to-Peer, uses Proof-of-Stake and allows smart contracts; in addition to the innovative functions mentioned above (Parallel Processing and Cluster Management).In Mid-August, another improvement on the network identifying transactions that come from different sources and sorting them separately was introduced into Aelf’s blockchain space. The new program goes to work before any smart contract is executed on the network.During runtime, the database uses some sort of planner to attend to conflicting requests. This ensures order and reliability of the contract. The process is known asconcurrent schedulingsince it mediates transactions on the go by permitting or prohibiting applications on transaction order. Only one PC-Suite is necessary to perform this action, and it validates contracts seamlessly concerning the intended clients.As is common knowledge, the biggest challenge resisting global participation incrypto-commerceis blockchain scalability.Aelf (ELF) is not only exercising its blockchain sense to lift this glitch, but also has its crypto-label; ELF, ready to push into the mainstream and compete with other altcoins. ELF tokens are handed out to the public through social media friendly challenges; thus building an Aelf community.Although ELF lost its chance to game up in the Initial Coin Offering, it no doubt holds the promise of potential value. With a current Market Capital of about $107m, ELF’s future continues to look up, especially with interest from investors.Alphabit Fund, among other investors is ready to stick it out for Aelf (ELF), staking up claims to the crypto-blockchain-tech’s desired stability. This is in view of aelf’s commitment to creating a viable space for business owners in the crypto world.Within Aelf’s world of solutions is the Innovative Alliance. The Innovative Alliance creates a platform for traders and investors or simply users of applications from Aelf (ELF) to share solutions and to get acquainted with ways to adopt them.Aelf aims at building easily applicable technology that all forms of users could deploy on their network. Chen Zhuling refers to this system as a ‘Central Business Districtfor commercial enterprises’.Aelf has an operating system is perhaps the latest blockchain with the greatest advantage based on its edge over other blockchains with its parallel processing and cluster management solutions; a trick which other ace blockchains have been unable to pull. Ma Haobi (Aelf’s founder) and his team definitely hold a plausible direction for the future of the blockchain industry.

AELF KOREA|Nov13.2018

UDC 2018서 블록체인 서비스·기술 대거 소개

업비트를운영중인두나무가개최한개발자중심의세계최초블록체인컨퍼런스'업비트개발자컨퍼런스2018(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8·UDC 2018)'첫날에는블록체인관련기술과서비스가대거소개됐다.​두나무가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개최한'UDC 2018'첫날오후세션에서는글로벌블록체인전문가12명이블록체인관련기술과서비스를소개했다.오전엔송치형두나무이사회의장이블록체인대중화시대에는개발자가주인공이라는주제로기조연설을했고이어리준온롤로지설립자와송돈UC버클리대학교수겸오아시스랩대표의기조연설이이어졌다.​오후세션에서에드워드그리브아이오타(IOTA)최고기술책임자는인터넷연결없는기계경제(machine economy)를구성하고,보안친화적인블록체인기술을IoT(사물인터넷)에적용하고자하는아이오타재단의비전을공유했다.​아이오타는파트너들과스마트시티인프라,무인자동차용e월렛,현금기반의블록체인결제시스템등의개발하고기계간기계경제(Machine-to-machine economy)가활성화될수있도록노력하겠다고밝혔다.​제이슨골드버그OST대표는DApp(블록체인에서작동하는프로그램)확장성솔루션인오픈ST모자이크프로토콜(OpenST Mosaic Protocol)을소개하고이더리움기반으로초당수백만건의블록체인거래를가능케하는메타블록체인기술에대해설명했다. OST는비블록체인기업들도특별한개발기술없이도손쉽게기존애플리케이션을블록체인으로이동하고ICO(가상통화공개)를진행할수있다고밝혔다.​김종협아이콘(ICON)재단위원은DApps연구,퍼블릭체인과프라이빗체인을연결하는인터체인기술등과같은아이콘에서사용하고있는블록체인기술을소개했다.​롱팽엘프최고기술책임자는맞춤형컨센서스프로토콜,앱운영에필요한적절한자원분리,대량의거래를빠르게처리할수있는프로세싱역량을제공한다고말했다.또블록체인플랫폼에서수백만개의앱이운영되기때문에주요한보안관련프로그램실행시트래픽이많은앱으로부터영향을받지않도록자원의분리를가장신경쓰고있다고강조했다.​한재선그라운드X대표는'클레이튼:서비스중심의기업수준공공블록체인플랫폼’이라는주제로블록체인을통해새로운사업영역으로들어가거나글로벌마켓으로확대하기위한경쟁력확보가필요하다고말했다.클레이튼은가상통화를경험해보지않은일반사용자들도불편함없는새로운사용자환경(UI·UX)을통해보다쉽게접근할수있는신개념블록체인플랫폼으로다음달프라이빗테스트넷이공개된다.​칼영블러드메인프레임최고기술책임자는편리한SDK(소프트웨어개발키트)통해결제,커뮤니케이션,파일저장,데이터분석,컴퓨팅서비스등DApp을용이하게개발할수있고,향후에는가장쉽고편리한개발프로세스를제공하는웹3플랫폼구축을목표로하고있다고말했다.또SDK외에탈중앙화된메시징앱인오닉스(Onyx)와같은DApp을출시하겠다고덧붙였다.​제럴드모로니아이오에이치케이프로젝트매니저는연구및보안등의문제들을해결하면서급변하는기술환경에대처할수있는카르다노(Cardano)의스마트컨트랙트인프로젝트고구엔(Project Goguen)을소개했다.​권용길네오플라이대표는이오스(EOS)기반의탈중앙화거래소덱스이오스(DEXEOS)의운영사인위즈랩을소개했다.위즈랩은네오플라이의1호엑셀레이터다.권대표는올해네오위즈계열사멤버들과3세대블록체인플랫폼'EOS'블록프로듀서'EOSeoul'팀을구성하고네오위즈플레이스튜디오의블록체인연구기관인NBLab을통해활발한RD도진행중이라고밝혔다.특히내년4월에개발자,디자이너,투자자등이네트워킹하고협업할수있는블록체인게임컨퍼런스개최할예정이라고밝혔다.​치조우쿼크체인대표는블록체인의확장성에대한역사와블록체인셔딩(sharding),블록체인시스템스테이트등기술적관점에대한이야기를소개했다.쿼크체인은고성능P2P블록체인거래시스템으로높은온체인TPS(초당거래량)를제공할수있으며,특히대용량시스템을통해현재주요블록체인이직면하고있는확장성문제를해결할수있다고밝혔다.​김도형핀헤이븐대표는블록체인관련금융전문가의시각으로디지털자산대비보안토큰(security token)의장단점비교설명했다.특히글로벌시장진출,다양한비용감소효과,높은자산유동성,빠른정산,안전하고변경불가능한데이터등블록체인기술력이자본시장에서긍정적으로활용될수있는다양한사례를소개했다.​오재훈람다256기술실장은사이드체인기반토큰플랫폼에대한설명과함께사이드체인을이용해블록체인의확장성문제와속도이슈에대한해결방법을공유하고,토큰이코노미적용을위한개발과정을소개했다.​출처:http://news.mt.co.kr/mtview.php?no=2018091409124989849

AELF KOREA|Sep20.2018

[해외기사] 엘프의 특별한 점과 블록체인3.0을 위한 노력들

Blockchain evolutionAs the blockchain industry evolves so does the technological advancements that improve upon previously set examples. The first blockchain platforms focused on providing a workable cryptocurrency based on the Nakamoto Consensus Algorithm, named after its inventor ‘Satoshi Nakamoto’. This Proof-of-Work (PoW) consensus algorithm has its advantages but is also criticized for being a strain on the environment because of its massive energy consumption.Blockchain 2.0 was all about adding assets and smart contracts, with Ethereum leading the way, followed by other projects, like QTUM and NEO. The smart contracts layer on the blockchain enabled new blockchain projects to launch their business by initiating an ICO in which they set the terms and conditions in the smart contract.Near the end of 2017 the cryptocurrency industry reached its pinnacle and prices surged into new all-time-highs. At the same time the scaling issue resurfaced after various blockchains became congested which resulted in high fees and slow transaction confirmations. Tech-savvy researchers and developers were then working on a solution to solve this emerging issue. Some examples of projects that aim to solve the blockchain trilemma (scalability, security and efficiency) are EOS, Cosmos and Ælf. Recently a lot of other projects emerged claiming to set a standard for Blockchain 3.0 of those projects a lot do not have a test-net yet and are only in Research and Development (RD) phase.In this article I want to provide more information on howÆlfstands out from other blockchain projects. Ælf is proposing a new paradigm shift in processing transactions on the blockchain. As a Blockchain 3.0 front-runner, Ælf introduces a blockchain solution that is comprised of 3 main features.Ælf main featuresScalability: parallel processing will enable high-throughput together with the Delegated Proof of Stake (DPoS) consensus algorithm. Ælf proposes this solution as a resolution to solve the scalability issues.Resource segregation: Ælf abandons the one-chain-fits-all solution for public blockchains by developing a public blockchain solution that will properly run every smart contract on its own blockchain. Ælf is focused on developing enterprise solutions for the cloud computing industry and will therefore be competing with Amazon Web Services (AWS).Governance structure: To avoid issues later about not being able to reach consensus on scaling and other core topics that can lead to a split into two different chains, Ælf tackles this head-on by setting transparent ground rules that will led to less conflict in project direction. Specialized Delegated Nodes will be assigned to perform special tasks. Critical decisions will be executed through a voting system that requires representative democracy. Delegated Nodes need to have enough backing from Ælf stakeholders to be able to participate in Ælf governance voting.All 3 features have been designed to solve the current blockchain issues. With other blockchain projects around that aim to do the same thing (solve issues), here are some of the key differences that set aside Ælf from other blockchain projects.Ælf compared to other blockchain solutionsÆlf compared to EthereumEthereum offers no scalability solution. Also, Ethereum doesn’t offer resource segregation. The benefit of resource segregation is that each smart contract runs on its own blockchain. Ælf provides an extra layer on their blockchain that enables side-chains to run parallel to the main blockchain.Transactions run on the Ælf blockchain already reached a very promising amount of 14,968 TPS, which is a massive increase in oppose to transactions on the Ethereum blockchain, which are 15 TPS on average.Ælf compared to EOSJust like EOS, Ælf is running parallel procession on their blockchain. The main difference between EOS and Ælf. On this front is that EOS only runs parallel processing on their main chain, while Ælf also allows for parallel processing to run on all their side-chains.Ælf compared to CosmosBlockchain project Cosmos is usingTendermintas their consensus algorithm. Tendermint is a Practical Byzantine Fault Tolerance (PBFT) solution for reaching consensus on a network. Tendermint enables a multi-chain system and allows for parallel processing that is limited to the main chain. However, the transference of digital assets between chains is possible, because of its cross-chain communication system.The main difference between Cosmos and Ælf is the fact that Ælf will be able to execute a contract on a sidechain that can trigger another contract on another sidechain through main chain verification, compared to Cosmos’ Tendermint protocol that can only transfer digital assets through its cross-chain communication system.Concluding remarksÆlf initially launched its project in September last year, after which theyraised 55,000 ETHin their private pre-sale. Prominent professional investment firms like#Hashed,AlphabitandFBG Capitalsaw the potential in the blockchain project and invested in Ælf.Ælf is one of the few tokens that survived this bear market better than the average cryptocurrency token. Opposed to other recently released tokens Ælf is listed on all the high volume exchanges, like Binance, OKEx, Huobi and Bithumb.By implementing the 3 main features, scalability, resource segregation and a governance system, Ælf is on its way to become a frontrunner for projects aiming to set a Blockchain 3.0 example. It will soon be celebrating its one-year anniversary and it recentlyreleasedits test-net results with a very promising result of reaching 14,968 transactions-per-second (TPS).Not only have they brought some unique and revolutionary new features, butÆlfhas provided full transparency in their code being open source, with any tests not only replicable but encouraged to be reviewed by external parties.Full disclosure: This article is not intended as investment advice. It is just my personal opinion about Ælf. You should always do your own research, before investing in a project and never invest more than you are willing to lose. At the time of writing I personally own Ælf tokens.Subscribe to my channelsSteemit,MediumandTwitterif you like my articles and would like to be informed about Blockchain, cryptocurrency projects and news. You can also read my articles onLinkedIn.If you have any questions about this article, please comment in the comment section below. Thank you!원문 :https://hackernoon.com/how-does-%C3%A6lf-stand-out-among-other-projects-and-create-a-framework-for-future-blockchain-3-0-1da08046690e​

AELF KOREA|Oct02.2018

[해외기사] 2019년 주목받을 9개의 블록체인 및 크립토 회사

As we approach 2019, it seems like it will contrast heavily with this ending year, with blockchain facing increased scrutiny by regulators and post-bubble market dynamics.Nevertheless, these conditions should give blockchain greater clarity and a more solid market footing. In this climate, several new projects and established companies have shown flashes of great things to come.As the cryptocurrency market begins to stabilize, the media cycle switches gears, andregulators provide greater clarity, conditions are perfect for a renaissance brought on by the projects taking blockchain in new directions.According to a brief research among crypto veterans who preferred not to be quoted by name, followed are several blockchain projects and companies that might spark interest this upcoming year.New challengers emerge to take on EthereumWhileEthereum has had a bumpy year,few doubt its future potential. In fact,many analysts are bullishand expect to see a trend reversal as we approach the end of 2018.However, global blockchain innovation is not slowing down and new players are dead set on grabbing Ethereum’s place in the crypto hierarchy. As we approach the year 2019, the following companies can be considered as top challengers to Ethereum’s perceived dominance. These three platforms have taken big leaps in recent months and pose a real challenge to Ethereum.AelfAelfis buildinga scalable blockchain and decentralized cloud computing network.Itwants to make blockchains more workable in the real world by increasing the number of transactions per second (TPS) that they can handle.While major blockchains like Ethereum and Bitcoin struggle to manage double-figures TPS, Aelf hasproven that it can handle 15,000. This is done by splitting each single node into two clusters, spread over multiple computers.The goal is to make blockchains more feasible for businesses and enterprises that work with large volumes of data, bringing the technology into the mainstream.원문 :https://www.forbes.com/sites/yoavvilner/2018/09/29/9-blockchain-and-cryptocurrency-companies-all-set-for-2019/#59ba66f31400​

AELF KOREA|Oct02.2018

[해외기사] 엘프, 90일간 커밋 활동 TOP6 크립토 프로젝트 중 하나

Ensuring cryptocurrency andblockchainprojects can continue to grow and evolve is the number one priority. Thousands of developers are working on various projects to make them more competitive and robust. The following six currencies have noted a healthy influx of developer activity over the past 90 days in this regard. Statistics are provided byOnChainFX.​For a project which hardly ever generates any real news headlines, theAElfproject is still going strong behind the scenes of the industry. It has one of the busiest GitHub repos at this time, further indicating big changes are bound to happen where this project is concerned. A total of 1,468 commits are recorded over the past 90 days, which is a more than respectable number.​원문 :https://bitcoinbbs.org/top-6-crypto-projects-ranked-by-90-day-commit-activity/

AELF KOREA|Oct02.2018

엘프 테스트넷 결과 발표, 초당 약 15,000 TPS 트랜잭션 달성

멀티 체인 네트워크 엘프(aelf)가 지난 8일 진행된 테스트넷 결과를 발표했다.엘프는 “약 15,000 TPS의 트랙잭션을 달성했다”며 “기존 플랫폼보다 속도, 확장성 및 재구현성 측면이 월등히 향상됐다”고 결과를 발표했다.엘프 테스트넷 결과 발표에 따르면 초당 14,968의 트랜잭션(TPS)을 달성했으며,상업용 블록체인인 엘프의 테스트넷이 이렇게 진행된 만큼 고객 맞춤화 된 블록체인 기반의 상업용 어플리케이션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예측된다.특히 기존 2.0 및 3.0 플랫폼에서 논란이 되었던 속도와 확장성이 크게 향상됐으며, 최초로 테스트넷의 코드와 환경을 모두 공개했다는 점에서 엘프 테스트넷 결과 발표의 의의도 있다. 이를 통해 커뮤니티와 개발자들이 테스트넷 결과를 직접 재구현 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주링 첸(Zhuling Chen) 엘프 공동대표는 “이번 테스트넷 결과를 통해 엘프는 지난 12개월 동안 블록체인의 상용화 단계에서 가장 큰 이슈가 되었던 확장성 및 수천 건의 트랜잭션을 동시에 처리 할 수 있는 속도 볼륨∙문제가 해결 될 수 있음을 증명했다”며 “병렬 처리의 실행 가능성을 성공적으로 입증했다”고 밝혔다.이어 “자신의 비즈니스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고 비즈니스 생태계를 만들어가기를 원하는 기업에게는 좋은 소식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테크크런치의 설립자이자 애링턴XRP캐피털의 창업자인 마이클 애링턴, 엘프 고문은 “이번 테스트넷의 성공적인 결과를 통해 상업형 블록체인(blockchain-for-business)의 선구자로서 엘프에 대한 신뢰도가 한 층 더 높아졌다”는 메시지를 전했다.주링 첸 대표는 “이번 테스트 과정에서 노드 환경은 최소한의 범위로 가정한 것”이라며 “엘프는 각 노드에 더 많은 컴퓨터를 추가하는 것만으로도 성능이 지속적으로확장된다는 특징이 있다. 이는 앞으로도 성능이 향상될 여지가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엘프는 모든 사용자가 테스트넷 결과를 확인하고 실험하거나 복제할 수 있도록 테스트넷의 코드, 환경 및 전 과정을 깃허브(GitHub)에 공개했다. 한국에서도 이번 테스트넷 결과를 직접 실험할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한편, 엘프는 2019년 1분기 즈음에 메인넷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원문 :https://blockinpress.com/archives/7859​

AELF KOREA|Aug10.2018

엘프, 테스트넷 결과 발표… “기존 플랫폼 대비 속도·확장성·재구현성 월등히 향상돼”

약 1만5000 TPS의 트랜잭션 달성기존 플랫폼보다 속도, 확장성 및 재구현성 월등히 향상돼주링 대표 “블록체인 상업화에 속도를 내겠다”엘프 테스트넷 결과 발표 15,000 TPS 트랜잭션 달성​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8월 09일 -- 멀티 체인 네트워크이자 상업형 블록체인의 선구자인 엘프(aelf)가 8월 8일 테스트넷 결과를 발표했다. 초당 1만4968의 트랜잭션(TPS)을 달성했으며, 이는 고객 맞춤화된 블록체인 기반의 상업용 어플리케이션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평가된다. 특히 기존 2.0 및 3.0 플랫폼에서 논란이 되었던 속도와 확장성이 크게 향상됐으며, 최초로 테스트넷의 코드와 환경을 모두 공개했다. 이를 통해 커뮤니티와 개발자들은 테스트넷 결과를 직접 재구현 할 수 있게 되었다.주링 첸(Zhuling Chen) 엘프 공동대표는 “이번 테스트넷 결과를 통해 엘프는 지난 12개월 동안 블록체인의 상용화 단계에서 가장 큰 이슈가 되었던 확장성 및 수천 건의 트랜잭션을 동시에 처리 할 수 있는 속도 볼륨·문제가 해결 될 수 있음을 증명했다. 또한 병렬 처리의 실행 가능성을 성공적으로 입증했다. 이는 자신의 비즈니스에 블록 체인 기술을 도입하고 비즈니스 생태계를 함께 만들어가기를 원하는 기업에게 청신호가 될 것이다”고 발표했다.엘프는 2019년 1분기 메인넷을 출시할 예정이다. 이번 테스트넷은 메인넷에 앞서 블록 체인의 상업화 계획이 잘 진행되고 있음을 증명하는 이정표다.주링 첸 대표는 이어 “이번 결과는 기업 중심의 블록 체인 프로젝트가 엘프 위에서 자체 솔루션을 맞춤형으로 구현하고 기능화 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엘프의 고문이자 TechCrunch, Arrington XRP 캐피털 창업자인 마이클 애링턴(Michael Arrington)도 “엘프의 우수한 디자인과 기술 계획을 보고 초기 단계 부터 관심을 갖게 되었다. 이번 테스트넷의 성공적인 결과를 통해 상업형 블록 체인(blockchain-for-business)의 선구자로서 엘프에 대한 신뢰도가 한층 더 높아졌다”고 설명했다.주링 대표는 “이번 테스트 과정에서 노드 환경은 최소한의 범위로 가정한 것이다. 엘프의 핵심 가치 중 하나는 각 노드에 더 많은 컴퓨터를 추가하는 것 만으로도 성능이 지속적으로 확장 된다는 것이다. 따로 하드웨어를 업그레이드하지 않고도 이것은 앞으로도 성능이 향상될 여지가 충분히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다.엘프는 모든 사용자가 테스트넷 결과를 확인하고 실험하거나 복제 할 수 있도록 테스트넷의 코드, 환경 및 전 과정을 GitHub에 공개했다. 한국에서도 이번 테스트넷 결과를 직접 실험할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원문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73687sourceType=rss

AELF KOREA|Aug09.2018

유일하게 메인넷 출시 전 초대된 프로젝트 엘프,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8'연사 라인업 공개

[로이슈 편도욱 기자]두나무(대표 이석우)가 오는 9월 개최하는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8(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8, 이하 UDC 2018)’의 주요 연사 라인업과 프로그램 일부를 8일 공개했다.전세계 최고 수준의 개발자들이 한데 모여 블록체인 기술에 대해 토론하고 서로의 지식을 공유하게 될 UDC 2018은, 9월 13일(목)부터 14일(금)까지 이틀 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 진행될 예정이다.UDC 2018에서는 블록체인 개발과 관련된 실질적인 지식과 최신 트렌드는 물론, 전문적이고 실용적인 콘텐츠가 소개될 전망이다. 무엇보다 현재 블록체인 분야를 대표하는 글로벌 유수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해 명실상부 세계 최고 수준의 개발자 컨퍼런스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컨퍼런스 첫째날인 13일(목)에는 두나무 창립자이자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소셜 트레이딩 서비스 ‘카카오스탁’을 직접 개발한 송치형 의장이 오프닝 기조연설자로 나선다. 송치형 의장은 기업가와 개발자라는 흔치 않은 경험을 바탕으로, 블록체인 기술의 활용과 전망에 대한 견해를 밝힐 예정이다.이외에도, 스팀잇(Steemit) 설립자 겸 CEO 네드 스캇이 ▲’블록체인 기반 콘텐츠 플랫폼’, 아이오타(IOTA)의 최고기술 책임자 에드워드 그리브, 온톨로지(Ontology) 설립자 리준, 질리카(Zilliqa) 대표 징슈 동이 ▲’스케일러빌리티(확장성)’, 엘프(AELF) 공동설립자 첸줄링이 ▲‘클라우드 컴퓨팅 등 P2P 기반 블록체인 서비스’, 그라운드 X 대표 한재선, IOHK 프로젝트 매니저 제럴드 모로니, 네오(NEO) 설립자 다홍페이가 ▲’체인의 현재와 미래’, 마지막으로 OST 대표 제이슨 골드버그와 람다256 기술총괄 오재훈이▲’사이드 체인 기반 토큰 플랫폼’에 대해 발표한다.이튿날인 14일(금)에는 티몬 신현성 의장이 첫번째 기조연설자로 나서 스테이블 코인의 미래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서 두나무 블록체인 연구소 람다256의 박재현 연구소장이 ‘루니버스(Luniverse)’ 프로젝트를 공개한다.오후에는 크립토 키티(CryptoKitties) 공동 설립자 베니 지앙, 코드박스(Kodebox) 대표 서광열이 ▲’DApp 게임’, 룸네트워크(Loom Network) 대표 매튜 캠벨, 스톰(Storm) CTO 리오 시밧수지가 ▲’DApp’, 오지스(Ozys) CTO 최진한이 ▲’거래소와 월렛’, 서울대학교 교수 천정희, 고려대학교 교수 이희조가 ▲’보안과 스마트 컨트랙트’, 두나무 CIO 이강준이 ▲’투자’, 핀헤이븐(Finhaven) 대표 김도형이 ▲’토큰 기술’에 대해 이야기한다.두나무 이석우 대표는 “UDC 2018의 연사 라인업은 블록체인 개발에 관심 있는 분들에게 최적의 콘텐츠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존 블록체인 행사에서는 만나볼 수 없던 글로벌 수준의 전문가들에게 직접 개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한편, UDC 2018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등록 가능하며, 참가비의 50%가 할인되는 얼리버드 티켓은 8월 10일까지 구매할 수 있다. 관련 분야 학생들은 기간에 상관없이 학생 할인가 10만원에 참가할 수 있다.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원문 :http://www.lawissue.co.kr/view.php?ud=CH080957592327204ead0791_12​[로이슈 편도욱 기자]두나무(대표 이석우)가 오는 9월 개최하는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8(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8, 이하 UDC 2018)’의 주요 연사 라인업과 프로그램 일부를 8일 공개했다.전세계 최고 수준의 개발자들이 한데 모여 블록체인 기술에 대해 토론하고 서로의 지식을 공유하게 될 UDC 2018은, 9월 13일(목)부터 14일(금)까지 이틀 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 JEJU)에서 진행될 예정이다.UDC 2018에서는 블록체인 개발과 관련된 실질적인 지식과 최신 트렌드는 물론, 전문적이고 실용적인 콘텐츠가 소개될 전망이다. 무엇보다 현재 블록체인 분야를 대표하는 글로벌 유수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해 명실상부 세계 최고 수준의 개발자 컨퍼런스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컨퍼런스 첫째날인 13일(목)에는 두나무 창립자이자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소셜 트레이딩 서비스 ‘카카오스탁’을 직접 개발한 송치형 의장이 오프닝 기조연설자로 나선다. 송치형 의장은 기업가와 개발자라는 흔치 않은 경험을 바탕으로, 블록체인 기술의 활용과 전망에 대한 견해를 밝힐 예정이다.이외에도, 스팀잇(Steemit) 설립자 겸 CEO 네드 스캇이 ▲’블록체인 기반 콘텐츠 플랫폼’, 아이오타(IOTA)의 최고기술 책임자 에드워드 그리브, 온톨로지(Ontology) 설립자 리준, 질리카(Zilliqa) 대표 징슈 동이 ▲’스케일러빌리티(확장성)’, 엘프(AELF) 공동설립자 첸줄링이 ▲‘클라우드 컴퓨팅 등 P2P 기반 블록체인 서비스’, 그라운드 X 대표 한재선, IOHK 프로젝트 매니저 제럴드 모로니, 네오(NEO) 설립자 다홍페이가 ▲’체인의 현재와 미래’, 마지막으로 OST 대표 제이슨 골드버그와 람다256 기술총괄 오재훈이▲’사이드 체인 기반 토큰 플랫폼’에 대해 발표한다.이튿날인 14일(금)에는 티몬 신현성 의장이 첫번째 기조연설자로 나서 스테이블 코인의 미래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서 두나무 블록체인 연구소 람다256의 박재현 연구소장이 ‘루니버스(Luniverse)’ 프로젝트를 공개한다.오후에는 크립토 키티(CryptoKitties) 공동 설립자 베니 지앙, 코드박스(Kodebox) 대표 서광열이 ▲’DApp 게임’, 룸네트워크(Loom Network) 대표 매튜 캠벨, 스톰(Storm) CTO 리오 시밧수지가 ▲’DApp’, 오지스(Ozys) CTO 최진한이 ▲’거래소와 월렛’, 서울대학교 교수 천정희, 고려대학교 교수 이희조가 ▲’보안과 스마트 컨트랙트’, 두나무 CIO 이강준이 ▲’투자’, 핀헤이븐(Finhaven) 대표 김도형이 ▲’토큰 기술’에 대해 이야기한다.두나무 이석우 대표는 “UDC 2018의 연사 라인업은 블록체인 개발에 관심 있는 분들에게 최적의 콘텐츠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존 블록체인 행사에서는 만나볼 수 없던 글로벌 수준의 전문가들에게 직접 개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한편, UDC 2018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등록 가능하며, 참가비의 50%가 할인되는 얼리버드 티켓은 8월 10일까지 구매할 수 있다. 관련 분야 학생들은 기간에 상관없이 학생 할인가 10만원에 참가할 수 있다.편도욱 기자 toy1000@lawissue.co.kr원문 :http://www.lawissue.co.kr/view.php?ud=CH080957592327204ead0791_12​

AELF KOREA|Aug09.2018

블록체인 기술 포럼 'TXGX 2018' 개최

엘프의 공동 대표 주링 첸이 엘프 플랫폼의 확장성,빠른 처리 속도의 장점을 개발자들에게 소개하고 있다.카카오 블록체인 기술 계열회사 그라운드X(대표 한재선)가 지난20일부터21일까지 양일간 제주에 위치한 카카오 본사에서 블록체인 기술 포럼인 ‘TXGX 2018(Tech Forum by Ground X 2018)’을 개최했다.해당 포럼에는 블록체인3.0플랫폼인 엘프(aelf)의 공동대표 주링 첸(Juling Chen)을 비롯해 카이버 네트워크 대표 로이 루(Loi Luu),질리카(Zilliqa)대표 신슈 동(Xinshu Dong),포스텍 김종 교수,카이스트 김영대 교수,류수경 교수 등 해외 유명 블록체인 기업의 대표 및 학계 전문가,국내 개발자들이 참여했다.특히 최근 블록체인 기술의 주요 이슈인 △확장성 △저장공간 △개인정보 △합의 알고리듬 등을 주제로 프로젝트별 세션 발표와 패널 토의를 진행했다.엘프의 주링 첸 공동대표는 “엘프는 기존 플랫폼의 기술성 부족으로 인한 비즈니스 대중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강조했다.엘프는 클라우드 기반의 병렬식 분산처리 구조를 최초로 도입했다.메인 블록체인에 연결된 ‘사이드체인(side chain)’을 도입해 기존 플랫폼에 비해 속도가 빠르며 동시 다발적으로 스마트 계약을 진행할 수 있다.엘프는 또한 비트코인·이더리움 등 다른 블록체인 시스템과 상호 호환이 가능하다.향후 국가 간 지불,공급 체인 관리 같은 금융 서비스 뿐만 아니라 보험,스마트 시티,사물인터넷 등 실생활의 다양한 범위에서 적용될 예정이다.지난달부터 엘프는 테스트넷을 공식적으로 공개했다.개발자들은 직접 테스트 환경을 구축하고 엘프의 공개 테스트에 참여할 수 있다.자세한 개발 소스는 깃허브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출처:http://www.newsjeju.net/news/articleView.html?idxno=317259

AELF KOREA|Aug27.2018

마이크 노보그라츠, “엘프는 아시아 최초 투자 프로젝트”

사진= 코인타임코리아 제공지난 한해 64억 달러의 ICO(initial coin offering) 자금이 블록체인 기업에 몰렸다.2018년 상반기에 이미 작년 ICO 모금액을 넘어선 상태다.ICO 투자를 통해 높은 수익을 올린 투자자가 많지만 약 80% 이상의 프로젝트가 실패하거나 사라져 이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높다. 7월 17~18일 양일간 열린 '비욘드 블록' 행사에는 엘프(aelf) 등 실제로 ICO를 통해 자금을 모으고 운영하는 프로젝트와 투자자가 모여 성공적인 ICO에 관해 토론을 벌였다.이번 행사의 스피커로 참석한 갤럭시 디지털(Galaxy Digital)의 CEO '마이크 노보그라츠(Mike Novogratz)'는 아시아에도 ICO에 투자한 프로젝트가 있느냐는 질문에 “첫 번째로 아시아에 투자한 프로젝트가 엘프(aelf)며 굉장히 성공적인 투자였다”라고 말했다.마이크노보그라츠는 전 포트리스(Fortress) 소속 최고의 헤지펀드 매니저 이자 암호화폐(가상화폐) 투자로 유명한 투자자이다.엘프의 주링첸(Zhuling, Chen)공동대표는 바람직한 ICO가 어떤 것인지를 묻는 말에 "ICO가 단순히 자금을 모으는 활동에 그쳐서는 안 된다" 며 “글로벌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투자받고 이것이 바탕이 되어 글로벌 커뮤니티가 꾸준히 운영되어야 한다” 고 강조했다. 또한 "이를 위해서는 각국의 글로벌 인재를 영입해 팀을 이루어야 한다" 고 그는 덧붙였다.실제로 엘프는 작년부터 한국에 팀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 투자자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7월부터는 한국어 홈페이지를 별도로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옥외광고를 통해 일반 소비자들에게까지 홍보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이어 주링첸 대표는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있어서 투자자는 곧 잠재소비자다. 그 때문에 엘프에 투자하는 사람이 많아지고 이들의 커뮤니티가 다양해진다는 것은 프로젝트의 미래 사용자가 많아진다는 의미이다” 라고 말했다.엘프는 지금도 투자자와 커뮤니티 구성원에게 프로젝트를 완성해가는 전 과정을 끊임없이 공개하고 소통하고 있다. 특히 로드맵에 맞추어 진행 사항을 공유하고, 독자적인 마케팅을 통해 영향력을 확대하는 점을 꾸준히 공개하고 있다.엘프는 투자자뿐만 아니라 개발자 그리고 다른 사업 분야 파트너까지 커뮤니티의 영역을 넓히고 있다. 7월 20~21일 이틀간 제주도에서 열리는 '그라운드 엑스(GROUND X)' 포럼에서는 엘프의 기술력을 공유할 예정이다.글로벌경제신문 이승현 기자원문 : http://www.get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4775​

AELF KOREA|Jul20.2018

Beyond Block 컨퍼런스, 한국에서 대표적인 성공 프로젝트로 엘프가 거론되

‘비욘드블록서밋서울–한국시장진출가이드101’패널토론세계 각국의 스타트업(창업초기기업)이 한국 블록체인·암호화폐 시장에 연착륙하고 싶다면, 꼭 한국인을 직원으로 채용해야 한다는 조언이 나왔다. 한국에 특화된 비즈니스모델(BM)을 찾고 뛰어난 투자자 및 개발자들을 만나기 위해서는 블록체인 프로젝트 팀 안에 ‘한국DNA’를 갖춘 인물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또 한국 정부가 지난 2013~2015년 당시 막대한 자금을 투입해 만들어 놓은 창업 생태계가 최근 창업 후 3~5년 이내 맞이하는 ‘죽음의 계곡(death valley)’에 직면하고 있는 만큼 암호화폐공개(ICO) 허용을 통해 후속투자의 물꼬를 틔워 줘야 한다는 지적도 제기됐다.‘코리아블록체인위크 2018(KBW 2018) 메인 행사인 ’비욘드블록서밋‘ 둘째 날 일정이 18일 서울 동호로 신라호텔에서 열렸다. KBW 2018은 서울시가 후원하고 팩트블록과 비욘드블록, 해시드가 공동개최하는 아시아 최대 블록체인 행사다. ’한국시장 진출 가이드‘를 주제로 오전 패널토론이 열리고 있다. 사진=서동일 기자■"한국인 직원 채용해 신뢰 기반 커뮤니티 갖춰야"18일 팩트블록과 비욘드블록이 공동주최한 ‘코리아블록체인위크 2018(KBW 2018)’ 메인행사 ‘비욘드블록서밋 서울’에서 ‘한국시장 진출 가이드’를 주제로 열린 패널토론에 참석한 각국의 투자·커뮤니티 전문가들은 블록체인·암호화폐 관련 제도적 지원이 해외 유망 기업을 국내로 유입하는 것은 물론 국내 대기업들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길을 만들어줄 수 있다고 입을 모았다.글로벌 크립토펀드 Block72GBIC의 이신혜 대표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 업체들에게 한국은 미국, 중국과 함께 매우 중요한 3대 시장”이라며 “GBIC가 한국법인을 별도로 만든 이유도 우리의 투자 포트폴리오 중 한국에 진출하고 싶어 하는 업체가 많았기 때문”이라고 소개했다. 전 세계적으로 한국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한국 현지 주요 관계자와 만나고 싶다’는 요청이 지속되고 있다는 게 이 대표의 전언이다.그는 “한국에 진출하고 싶어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 업체들에게 공통적으로 얘기하는 것이 목적 지향성”이라며 “한국 현지 암호화폐 거래소에 상장을 하고 싶은 것인지, 뛰어난 개발자들과 공학적인 커뮤니티를 설계하기 위해서인지 등을 명확히 하고 한국에 올 것을 조언하고 있다”고 설명했다.이때 한국인을 임직원으로 채용하는 것이 성공 포인트란 조언도 나왔다. 크립토서울 에리카 강 최고경영자(CEO)는 “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라도 한국 시장에 진출하려면 한국인을 채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자체 개발에만 집중한 나머지 현지 투자자 및 개발자들과 온라인·오프라인으로 소통하는 것을 소홀히 하면 신뢰를 기반으로 한 커뮤니티를 확보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신혜 대표도 “GBIC 투자 포트폴리오 중 성공적으로 한국에 진출한 엘프 역시 한국인을 채용해 현지 마케팅 뿐 아니라 시장 운용 전반을 맡겼다”며 “한국 직원은 언론·미디어 노출은 물론 투자자 후속 미팅과 커뮤니티 구축 등 시장 접근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해준다”고 덧붙였다.■올 하반기 리버스 ICO 급증…자금확보 기회 돼야최근 한국 블록체인·암호화폐 시장은 ‘리버스 암호화폐공개(Reverse ICO)’와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별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활기를 띄우고 있다는 진단도 나왔다. 메디블록 고우균 대표는 “한국은 상대적으로 벤처캐피털(VC) 등의 투자 규모가 작다”며 “이로 인해 초기투자를 넘어 시리즈A, B 등을 마친 중소형 벤처들은 기존 ICO를 통해 훨씬 빠르고 큰 규모로 사업을 확장하려 한다”고 말했다.현재 공식적인 수치로 집계되지는 않았지만, 약 500개 업체들이 기존의 비즈니스를 블록체인으로 전환하고 암호화폐로 보상체계를 갖추는 형태의 리버스ICO를 준비하고 있다는 게 고 대표의 설명이다. 이에 대해 세마트랜스링크인베스트먼트 허진호 대표도 “몇 개의 상장기업(public companies)을 비롯해 올 하반기 진행되는 ICO 중 70~80%는 리버스 ICO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신혜 대표는 “리버스 ICO는 카카오처럼 모바일 시대에 한국에만 머물렀던 정보기술(IT) 업체가 블록체인을 접목해 글로벌 리더가 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또 지난 2013~2014년 당시 한국 정부가 탄생시킨 스타트업들이 후속 사업자금을 수혈하기 위해 리버스 ICO를 진행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원문 :http://www.fnnews.com/news/201807181412509060

AELF KOREA|Jul19.2018

엘프(aelf), 블록체인 최초 옥외광고 시작

엘프(aelf),블록체인 최초 옥외광고 시작 블록체인3.0프로젝트 엘프(aelf)가 블록체인 프로젝트 중 최초로 옥외광고를 시작했다. 그동안 블록체인 프로젝트 홍보가 일부 암호화폐 투자자에 그쳐 진행되었기에 현실 산업에 반영되기 어렵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았다.엘프의 이번 옥외 광고는 투자자가 아닌 일반 대중을 대상으로 한 홍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엘프의 한국 지역을 담당하는 이준범 총괄은“블록체인은 산업 전반의 효율성을 높이는 실용적인 기술이다”며“그동안 추상적이었던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대중화하는 데 엘프가 기여하고 싶다”고 취지를 밝혔다.이를 위해 직장인 유동인구가 많은 종로 일대와 여의도를 중심으로 옥외광고를 시작했다. 중국 북경과 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고 있는 엘프는 한국 시장에 관심이 많다. 6월30일 한국어 사이트를 따로 오픈해 한국 소비자에게 엘프의 정보와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 7월16일(월)부터20일(금)까지 진행되는 코리아 블록체인위크(Korea Blockchain Week)에도 공동대표 주링첸(Zhuling, Chen)이 참여해 서울과 제주에서 블록체인 상용화 및 기술에 대한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주링첸 공동 대표는“한국은 블록체인 산업에서 매우 중요한 지역으로,매번 한국을 방문할 때마다 많은 인사이트를 얻는다”며“이것은 엘프가 발전해야 하는 방향이라고 생각한다”고 참여 이유를 말했다. 엘프는 이더리움 등이 가지고 있는 스케일링,합의 알고리즘,인터체인 기능 등의 한계점을 보완한 블록체인3.0플랫폼이다.특히 디지털 비즈니스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금융서비스,보험,신원조회,국가 정부 조직 유틸리티,사물 인터넷 등에 대한 토대를 마련했다.현재 엘프는6월30일부터 테스트넷을 공개했으며, 12월 메인넷을 론칭할 예정이다.이로써 더많은 개발자,기업이 엘프 플랫폼을 이용하여 블록체인 서비스를 만들 수 있다.한편 한국 사이트에서는 엘프의 한국어 백서를 다운받을 수 있다.원문 :http://www.bccpost.com/news/articleView.html?idxno=706​

AELF KOREA|Jul17.2018

한국 첫 블록체인 위크, 어떤 행사들 열릴까?

전 세계 암호화폐 시장의 관심이 쏠리고 있는 한국에서 이번에 코리아 블록체인 위크가 진행돼 세계 많은 블록체인 관계 기관들이 하나둘씩 내한하고 있다.오는 16일(월)부터 20일(금)까지 진행되는 코리아 블록체인 위크(Korea Blockchain Week)를 전후로 7월 말까지 한국에서 다양한 블록체인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12~13일 이틀간 진행된 ‘코리아 블록체인 서밋’을 시작으로, 17~18일에는 ‘비욘드블록 서밋 서울’, 20~21일은 그라운드X의 ‘TXGX 2018’, 21~22일은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이 진행될 예정이다.오늘을 포함해 지난 이틀간 진행된 코리아 블록체인 서밋은 진대제 한국블록체인협회장과 마를로에스 폼프(Marloes Pomp) 등 블록체인 업계 관계자들이 참여했으며, 사티쉬 시반 주한 인도 부대사가 “인도 정부가 블록체인 기술을 통한 디지털 경제 활성화를 주목하고 있다”고 밝혀 이슈가 됐다.오는 17일(화)부터 이틀간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리는 비욘드블록 서밋 서울 2018은 암호화폐 거물 투자가로 불리우는 마이클 노보그라츠(Michael Novogratz) 갤럭시디지털캐피탈 대표, 도미닉 윌리암스(Dominic Williams) 디피니티 대표, 마이클 애링턴(Michael Arrington) 테크크런치 창립자 등 많은 국내외 블록체인 관계자들이 참여할 예정이다.비욘드 블록 서밋을 전후로 서울에서 많은 밋업과 애프터파티가 개최될 예정인데, ▲16일 : ‘크립토 커넥션 앨프(Aelf), 애링턴XRP캐피탈, 시그넘 캐피탈’ ▲17일 : 블록체인 쇼케이스: 토큰파운더리X토크노미아X위워크 ▲18일 : 공식 비욘드블록 서밋 서울 애프터파티, 크립토서울 디피니티 밋업 ▲19일 : DNA 런치, 해시드 나잇, 우먼 인 블록체인, 블록72(Block72) ▲20일 : 파운데이션X 나잇 ▲레드펄스(Red Pulse) PHOENIX 아시아투어 등이 그 예다.그 다음으로 이어지는 행사는 20(금)~21(토) 이틀간 제주도에 있는 카카오 본사에서 진행되는 그라운드X의 블록체인 기술 전문 포럼 ‘TXGX 2018’으로, ‘확장성’과 ‘합의 알고리즘’등을 주제로 세션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이어지는 21일(토)~ 22일(일) 양일간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서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이 열릴 예정으로, 바이낸스의 CEO 자오 창펑과 비트코인 캐시의 로저 버, 네오의 다홍 페이, 퀀텀의 패트릭 다이 등이 연사로 나선다. 주제는 ‘새로운 패러다임, 새로운 미래’이다. 비욘드블록 세이버 아리아(Saber Aria) 대표는 “서울의 뜨거운 블록체인 열기를 반영하듯, 7월에 열린 여러 행사를 통해 블록체인이 나아갈 방향을 토론하며, 새로운 해법을 발견하고, 국경을 뛰어 넘는 파트너십을 형성하고 싶다”며 “서울에서 블록체인 산업이 역사적인 전환점을 맞이하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원문 :https://blockinpress.com/archives/6892

AELF KOREA|Jul17.2018

‘코리아 블록체인 위크 2018’ 7월 16~20일 서울서 개최

노보그라츠 등 블록체인 거물들 총집결아시아 최대 규모 주간행사..블록체인 현주소·비전 조명마이클 노보그라츠 갤럭시디지털캐피털 대표미국 월스트리트의 전설이자'암호화폐 거물'로 꼽히는 마이클 노보그라츠 갤럭시디지털캐피털 대표가 오는7월 아시아 최대 규모로 서울에서 열리는'코리아 블록체인 위크'무대에 선다.뉴욕,방콕,도쿄 등 세계 금융 거점도시를 거쳐 올여름 서울에서 열리는 블록체인 위크는 글로벌 블록체인 분야 거물들이 총출동해 국내외 블록체인 기술 현주소를 비롯해 암호화폐공개(ICO)기업 경영 및 거버넌스 등을 둘러싼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 전문 액셀러레이터인 팩트블록은7월16일부터20일까지5일간 서울 신라호텔에서'코리아 블록체인 위크2018(KBW 2018)'을 개최한다고11일 밝혔다.'KBW 2018'메인행사로7월17~18일 양일간 진행될'비욘드블록 서밋 서울'은 △한국 블록체인의 현주소 △거버넌스와ICO:규제와 변혁 간 균형 △세계 정부와 블록체인 △ICO기업 경영 성공사례 △투자자가 보는 주식 대 토큰 △거래소,중심화 대 탈중심화 △채굴의 미래 등을 주제로 한 강연과 패널들의 열띤 토론이 펼쳐진다.■글로벌 블록체인 거물들,다음달 서울로 집결특히 글로벌 뉴스통신사인 블룸버그와 암호화폐지수(BGCI)를 만든 미국 헤지펀드 업계 전설 노보그라츠 갤럭시디지털캐피털 대표와 블록체인 기반 클라우드컴퓨팅 서비스 프로젝트'디피니티'를 주도하는 도미니크 윌리엄스 디피니티 대표 등이 블록체인 기술이 산업 전반에 가져올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대한 인사이트를 공유할 예정이다.또 최근 차세대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엘프(aelf)가 세운'혁신 얼라이언스'창립멤버로 합류한 마이클 아링튼 테크 크런치 창업자도 강연자로 나선다.이와 함께 암호화폐 투자펀드 등을 운영하고 있는 해시드 김서준 대표가'한국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대중화'등을 주제로 강연할 예정이며,카카오 블록체인 기술 자회사 그라운드X의 한재선 대표도 강연 무대에 오른다.또한 이번 주간행사는 기존 포럼 중심에서 벗어나 블록체인 관련 서밋과 참가자 간 네트워크 확장 기회를 제공하는 다양한 밋업,서울 시티투어까지 다채로운 이벤트가 펼쳐진다. 7월16일 서울시 야경과 함께하는VIP저녁만찬 행사'팩트블록 나이트2018'을 시작으로, 17~18일에는 블록체인 전문가들과 함께하는'비욘드블록 서밋 서울', 19일에는 글로벌 블록체인 관련 기업들이 주최하는'2018 KBW공식 밋업'등이 열릴 예정이다.마지막 날인20일에는 서울을 찾은 외국인들을 위해'밋 서울(Meet, Seoul)'이란 주제의 서울투어도 진행된다.국내 최초로 개최되는'KBW 2018'은 팩트블록,비욘드블록,해시드가 공동으로 주최한다.■"건전한 블록체인 생태계 위한 정보교류의 장 될 것"팩트블록은 건전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위해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을 검증해 주는 플랫폼을 이끌고 있다.비욘드블록은 블록체인을 중심으로 온.오프라인을 통해 네트워킹을 돕는 커뮤니티로,서울 개최에 앞서 방콕과 도쿄에서 서밋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경험이 있다.해시드는 전 세계 블록체인 산업에서 액셀러레이팅과 커뮤니티 빌딩 등의 역할을 하고 있는 글로벌 블록체인 액셀러레이터다.전선익 팩트블록 대표는"한국은 세계에서 블록체인 기술이 가장 빠르게 도입되고 있는 나라 중 하나임에도 블록체인 위크와 같은 글로벌 이벤트가 지금까지 없었다"며"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 블록체인 업계 관계자들이 글로벌 전문가들로부터 최신 정보를 습득하면서 더불어 함께 시장 양성화를 도모하며 상호 교류할 수 있는 유의미한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세이버 아리아 비욘드블록 대표는"비욘드블록이 추구하는 것은 전 세계의 블록체인 산업이 비욘드블록을 통해 한자리에 모여 시너지효과를 보게 하는 것"이라며"코리아 블록체인 위크라는 좋은 기회를 통해 한국을 찾게 돼 매우 기쁘고,한국을 전 세계 블록체인 시장과 연결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elikim@fnnews.com김미희 기자 ​원문 :http://www.fnnews.com/news/201806111713004878

AELF KOREA|Jul16.2018

中 가상화폐 퀀텀·엘프 “블록체인은 인터넷의 정점…사회 바꾸는 힘”

퀀텀"탈중앙화,사회 자원 분배 방식 바꿀 것"엘프"인터넷의 핵심만 모은 것이 블록체인"패트릭 다이 퀀텀 대표(왼쪽)와 주링 첸 엘프 최고운영책임자퀀텀,엘프 등 중국의 대표 가상화폐(암호화폐)·블록체인 기업들이 블록체인의 분산화(탈중앙화)특성에 대한 견해를 공유했다.퀀텀은 탈중앙화가 정부의 통제에서 벗어나는 것이 아니라고 주장했고 엘프는 기존 산업과의 접목을 고민해야 한다고 당부했다.24일 열린 크립토포럼에 참석한 패트릭 다이 퀀텀 대표는 블록체인의 탈중앙화 특성을 주제로 발표하며 “탈중앙화는 혁신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존의 장벽을 허문다는 의미”라며 “정부의 관리감독에게서 벗어나는 무정부주의 상태를 의미하진 않는다”고 강조했다.그는 “블록체인은 정보 불균형이 균형으로 변화하며 신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 탄생한 것”이라며 “기술적 혁신이라는 측면이 아닌 사회 자원을 효율적으로 분배하는 과정이 투명하게 공개되고 구성원들이 이 과정에 참여하도록 사고방식을 바꾸는 측면에서 주목해야 한다”고 제안했다.기존 사회에서는 기본적으로 상호 신뢰가 없었고 상대방의 신뢰를 얻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야 했지만,블록체인을 활용하면 신뢰가 보장된다는 것이 그의 시각이다.또 신뢰 보장을 기반으로 사회 구성원들이 모든 자료를 투명하게 제공받고 사회 자원을 분배하는 과정에 공평하게 참여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블록체인이 상호 신뢰를 보장한다고는 하지만 암호화폐의 큰 변동성은 블록체인이 실생활에 사용되는데 걸림돌이 된다.패트릭 다이는 “비트코인 등의 가치변동이 큰 것은 사실”이라면서도 “모든 사람이 참여하고 동일한 권리를 갖는 블록체인의 장점이 더 크다”고 설명했다.마지막으로 그는 “블록체인은 모든 사람들이 사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 되어야 한다”며 “의료,가스 등 자원을 활용하는데 적용되어야 한다”고 의견을 피력했다.주링 첸 엘프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블록체인과 기존 산업의 결합을 강조했다.그는 “블록체인의 탈중앙화 특성은 그 자체보다는 기존 산업에 이를 어떻게 접목할 수 있는지 고민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사회에서 데이터와 거래가 무수히 생성되고 체결되는데,블록체인을 활용하면 가치있는 데이터를 선별하고 거래 처리를 효율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그는 “인터넷 비즈니스에서 가장 중요하고 핵심적인 것을 모아놓은 것이 블록체인 비즈니스”라며 “흔히 안전성과 분산화가 장점이라고 하지만 효율성과 속도,비용 측면에서도 인터넷보다 높은 경쟁력을 갖췄다”고 주장했다. 또 "암호화폐를 황용하면 외부 투자를 쉽게 받을 수 있고, 자신의 업무를 아웃소싱하는 것도 가능하며"며 "대기업과 경쟁하는 소상공인들에게 유리하게 작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세계시장에 진출하기도 쉬워지는 만큼 블록체인을 어떻게 활용할지 고민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오세성 한경닷컴 기자sesung@hankyung.com원문 :http://news.hankyung.com/article/201805246815g​

AELF KOREA|Jul16.2018

한국 온 클라우드 기반 병렬처리 블록체인 ‘엘프’

블록체인 플랫폼 엘프(aelf)가 클라우드 기반의 병렬식 분산처리 구조와 멀티체인을 무기로 국내 블록체인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엘프는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를 통해 국내 블록체인 시장 진출을 공식화했다. 엘프 측은 이번 간담회를 시작으로 국내에서 본격적인 블록체인 확산 마케팅을 진행한다. 또한, 오는 6월 말에서 7월 중 엘프 테스트넷이 공개되며, 올해 말에는 메인넷이 예정돼 있다.엘프는 위임지분증명(DPoS) 합의 알고리듬을 도입한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현재 싱가포르에 재단을 두고 있으며 프로젝트 시작과 함께 한국의 해시드, 중국의 FBG 캐피탈, 독일의 1kx, 미국의 갤럭시, 블록타워, 두바이의 알파빗 등 글로벌 유명 펀드로부터 투자 유치에 성공하며 명성을 얻었다. 현재 엘프는 자신들에게 투자한 파트너들과 ‘이노베이션 얼라이언스’를 맺고 디앱(Dapp, 분산형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블록체인 상용화에 나서고 있다.주링 첸 엘프 창업자 겸 공동대표. 사진 박근모주링 첸 엘프 창업자 겸 공동대표는 “엘프는 1세대 비트코인과 2세대 이더리움의 단점인 상업성이 부족하다는 점을 해결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강조했다.​엘프는 스마트컨트랙트 기능이 부족한 비트코인과 트랜잭션 처리속도(TPS)가 느려 실제 비즈니스 모델로 적용하기 어려운 이더리움의 단점을 해결하기 위해 클라우드 기반의 병렬식 분산처리 구조를 도입했다.이준범 엘프 한국 총괄. 사진 박근모이준범 엘프 한국 총괄은 “기존 블록체인과 달리 모든 노드가 클라우드에서 운영된다는 점은 많은 이점이 있다”며 “여러 노드를 클라우드 위에서 병렬식 구조로 처리한다면 TPS를 높일 수 있다. 이를 통해 여타 블록체인들이 제공할 수 없었던 비즈니스 모델을 엘프가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현재 비트코인은 7TPS, 이더리움도 최대 20TPS에 불과하다. 올해 초 이더리움 기반의 디앱 ‘크립토키티’ 사용자가 급증하면서 이더리움 블록체인 전체의 트랜잭션 처리가 지연되는 등 낮은 TPS의 문제점을 드러냈다. 반대로 말하면 이더리움 블록체인의 TPS가 높았다면 크립토키티의 사용량이 많다고 하더라도 이더리움 블록체인 트랜잭션 처리 지연 현상은 없었을 수 있었다는 말이다.엘프는 TPS를 높이려는 방법으로 DPoS와 클라우드 시스템, 병렬식 처리 구조, 멀티체인 등을 도입했다.엘프의 블록체인 구조. 이미지 출처: 엘프먼저, 엘프의 DPoS는 총 17명의 대표 노드로 구성돼 빠른 처리 속도를 구현한다. 엘프의 노드들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나 아마존웹서비스(AWS)와 같은 클라우드 인프라 위에 얹어진다. 이뿐만이 아니라 기존 블록체인 플랫폼들이 싱글체인들을 확장한 형태로 개선이 이뤄졌다면, 엘프는 싱글체인들을 하나로 묶어 단일 체인처럼 활용하는 병렬식 처리 구조를 적용했다. 여기에 멀티체인 구조를 도입해 분야별, 유형별 블록체인 구현도 가능하다.예컨대 한 직장 내에서 블록체인을 도입한다면, 기존에는 부서마다 업무에 최적화된 별개의 블록체인을 적용하고, 이를 전체적으로 관리하기 위해서는 중앙화된 온프레미스(구축형 서버 시스템) 인프라를 활용해야 한다. 하지만 클라우드 시스템과 멀티체인 구조로 이뤄진 엘프를 활용한다면 클라우드에 부서별 블록체인을 멀티체인으로 손쉽게 구현할 수 있다.엘프는 아직 개발 중인 상태로 테스트넷도 공개되지 않았다. 따라서 현재 발표된 DPoS 합의 알고리듬을 위한 세부 계획이나 병렬식 구조, 멀티체인 등의 구현 방법은 미공개 상태다. 이준범 한국 총괄에 따르면 오는 6월 말 엘프 테스트넷이 공개된다. 메인넷은 6개월 간의 테스크 기간을 거쳐 올 12월이나 내년 초 공개할 예정이다.주링 첸 대표는 “엘프는 병렬식 멀티체인을 제공하는 만큼 비즈니스 환경에 적합한 각기 다른 블록체인을 구현할 수 있어 실 상용화에 최적화된 블록체인 플랫폼”이라며 “한국을 시작으로 대대적인 마케팅과 블록체인 브랜딩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며, 이노베이션 얼라이언스와 함께 디앱 개발 및 블록체인 상용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박근모기자원문 :www.coindeskkorea.com/한국-온-클라우드-기반-병렬처리-블록체인-엘프​​

AELF KOREA|Jul10.2018

블록체인 플랫폼 엘프(Aelf), 올해 말 메인넷 공개

엘프의 공동창립자인 줄링 첸(Zhuling Chen)최고경영책임자(COO). (사진=로이슈)[로이슈 심준보 기자]“Self Evolving, Aelf Evolving(집단과 사회가 스스로 발전하듯,엘프도 스스로 발전할 것)”글로벌 블록체인 플랫폼 엘프(Aelf)는25일 오후3시,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중순에 테스트넷과 올해 말 메인넷 공개 등 엘프의 계획과 비전을 소개하며 위와 같은 키 메시지를 밝혔다.이 날 발표에 나선 엘프의 공동창립자인 줄링 첸(Zhuling Chen)최고경영책임자(COO)는 “엘프는 블록체인을 통한 실제 비즈니스의 가치 제고를 위해 만들어졌다”라며 “현 블록체인 시스템에서 개선이 필요한 기술적 문제들인 ▲제한된 확장성 ▲자원의 밀집 ▲거버넌스의 결여를 개선하는 것이 엘프의 장기적인 목표”라고 말했다.줄링 첸COO는 “엘프의 단기적은 목표는 플랫폼을 통한 ▲향상된 컴퓨팅 파워와 확장성 구현 ▲자율화와 전문화 ▲상호 운영성과 유연성”이라고 말했다.줄링 첸COO에 따르면 엘프와 타 블록체인 플랫폼이 지니는 가장 큰 차이는 업계 최초로 클라우드에서 노드를 운용하는 ‘분리작업・병렬작업 알고리즘’으로 전산 능력을 최대화했다는 점이다.기존 플랫폼이 사용하는 직렬식 구조는 하나의 메인체인에서 여러 체인으로 나눠지는 형태로,메인체인에서 막히는 구간이 있으면 타 체인에 영향을 끼쳐 전산능력 수요의 증가와 속도 저하를 일으킨다.한편 엘프가 사용하는 병렬식 구조는 처음부터 여러 체인으로 나눠져 있는 형태로,한 체인에서 전송 속도에 지장이 생겨도 다른 체인에 영향을 끼치지 않는다고 줄링 첸COO는 설명했다.엘프는 현재 에셋 체인이 퍼블릭 마켓에 공개돼 토큰 생성 및 지급이 가능하고 온라인 지갑과 브라우저 및 개발자를 위한SDK가 공개돼 있다.국내에서는 빗썸과 고팍스에 상장돼있으며,올해 중순에 테스트넷,올해 말에 메인넷을 공개할 예정이다.줄링 첸COO는 “글로벌 블록체인 플랫폼인 엘프는 한국을 시작으로 대대적인 마케팅과 브랜드 캠페인을 시작할 예정”이라며 “‘Self Evolving, Aelf Evolving’이라는 메시지처럼 우리가 집단과 사회를 형성하듯이 여러 블록들이 모여 위대한 건축물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이어서 “엘프의 성공도 중요하지만,하나의 블록에 집중하기보다,하나하나 블록을 모아서 구성하는 블록체인 생태계의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라며 “암호화폐 투기와 스캠(사기성 코인)으로 인한 블록체인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4차 산업혁명과 현실과의 접목을 통해 개선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심준보 기자sjb@rawissue.co.kr출처 :http://ccnews.lawissue.co.kr/view.php?ud=2018052516180242509817d053b9_12

AELF KOREA|Jul03.2018

3세대 블록체인 엘프 "실제 활용 가능한 속도·확장성 갖춰" 빗썸, 고팍스 상장…한국 시장서 본격 마케팅 시작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엘프는 비즈니스 분야에서 빠른 속도와 확장성, 다양한 프로젝트 등을 수행할 수 있도록 실현시킨 전 세계 첫번째 퍼블릭 블록체인 시스템입니다."엘프(Aelf)는 25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한국시장 마케팅에 나설 뜻을 발표했다.엘프는 설립 초기 FBG, 노드캐피탈, 시그넘 캐피탈, 알파빗 등이 투자했고, 국내 대표적인 블록체인 투자펀드인 해시드에서도 파트너로 참여했다.현재 전세계 18개 암호화폐 거래소에 상장돼 있다. 국내에서는 지난달 빗썸에 상장했으며, 고팍스에서도 거래된다.싱가포르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개발팀은 중국을 중심으로 싱가포르, 영국 등에 소재해 있다.◆"다양한 비즈니스 수요 충족시킬 수 있어"엘프 창업자인 주링 첸 공동대표는 간담회에서 "엘프는 1세대 비트코인과 2세대 이더리움의 단점을 극복하고 블록체인이 실제 비즈니스에서 활용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전했다.엘프의 특징은 지분증명(DPoS) 기반의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엘프의 노트는 하나가 아닌 클라우드로 이뤄져 있다는 것이다. 수십개의 컴퓨터 전체가 하나처럼 진행해 데이터를 효율적이고 빠르게 처리할 수 있다.엘프의 글로벌 운영을 맡고 있는 이준범 엘프 총괄은 "DPos 기반의 플랫폼에서는 노드들의 파워가 굉장히 중요하다"며 "클라우드 컴퓨터를 하나의 컴퓨터로 인식하게 되면 모든 작업을 순차적으로 실시하게 되지만, 엘프는 분리작업들을 병렬작업으로 해 동시다발적으로 처리한다"고 풀이했다.이것이 병렬처리 알고리즘인데, 새로운 데이터를 일일히 확인하는 것이 아니라 부분적으로 동시 다발적으로 처리하기 때문에 전산능력을 최대화시킬 수 있다는 설명이다.기업 내 여러 사업에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도록 체인의 자유화와 전문성도 갖췄다.이 총괄은 "엘프는 하나의 체인으로 모든 비즈니스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멀티체인 구조로 이뤄져 있기 때문에 각각 특화된 체인으로써 여러가지 다른 비즈니스 수요를 충족시킨다"고 강조했다.예를 들어 기업체 안에 여러가지 부서가 있고 서로 다른 성격과 종류의 블록체인이 각각 필요할 경우, 이 같은 수요에 맞춰 각각의 체인을 언제든지 생성할 수 있다는 것이다.이더리움 등 다른 블록체인과도 연동할 수 있고 바로 연결해 운영도 가능하다.◆한국 시장에서 대대적인 브랜드 마케팅 시작엘프는 블록체인의 상업화을 우선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 3일 싱가포르에서 엘프 이노베이션 얼라이언스(aelf Innovation Alliance)를 출범했다.첸 대표는 "블록체인의 성공 요소는 앱스토어처럼 우수한 어플리케이션을 지원할 수 있는 능력에 달렸다"며 "자본과 비즈니스 모델의 변화, 기술이라는 영역을 함께 아우를 때 블록체인 내에서 우수한 실제 비즈니스 어플리케이션들이 가동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엘프는 1~2달 내인 올해 중순까지 테스트넷을 공개하고, 연말에는 메인넷을 출시하기로 했다. 현재 멀티체인 중 하나인 에셋체인(Asset chain)과 암호화폐공개(ICO)를 담당하는 체인은 이미 공개돼 있다.아울러 엘프는 앞으로 한국을 시작으로 대대적인 마케팅과 브랜딩 캠페인을 시작할 예정이다.첸 대표는 "블록체인 업계에서는 암호화폐 투자자나 블록체인 개발자 등 전문가들을 대상으로만 집중적인 마케팅을 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일반인들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대한 이미지는 투기성이나 거품 등 부정적인 이미지가 크다"며 "이를 개선하기 위해 브랜드 마케팅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그는 "엘프 같은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이 다른 IT 회사들과 다를 바가 없으며, 블록체인의 기술적 혁명과 진정성에 대해 알려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김다운기자kdw@inews24.com출처 :http://news.inews24.com/php/news_view.php?g_serial=1096830g_menu=020200rrf=nv

AELF KOREA|Jul03.2018

엘프 창립자 주링 첸 “한국은 블록체인 생태계 주요 국가, 상용화에 기여하겠다”

블록체인 3.0 세대를 대표하는 ‘엘프(aelf)’가 앞서 25일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엘프는 리눅스 시스템을 지향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OS로 상업용 블록체인 인프라를 구축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다.4월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에 상장하는 등 한국시장에서 활발한 행보를 보이고 있는 엘프는 이번 기자 간담회를 경영, 기술, 마케팅 등 총 3가지 영역으로 나누어 진행했다.경영 부문에 관한 내용은 엘프의 공동창립자인 주링 첸(zhuling, Chen)이 직접 설명했다. 그는 엘프가 현 블록체인 플랫폼의 3가지 문제점을 개선하려고 한다면서 엘프의 ‘향상된 컴퓨팅 파워와 확장성, 자율화 및 전문화, 상호 운성’을 솔루션으로 제시해 엘프의 강점을 설명했다.이어 최근 창립된 ‘혁신 얼라이언스(Innovation alliance)’에 관해 설명했다. 혁신 얼라이언스의 창립 멤버로는 싱가포르 블록체인 회사인 펀드 시그넘 캐피털(Signum Capital)부터 FBG 캐피털, 로란드 버저(Roland Berger), 테크 크런치의 창립자이자 에링턴 XRP 캐피털의 창립자 마이클 에링턴이 참여했다. 혁신 얼라이언스의 다양한 회원을 통해 생태계를 강화할 계획이다.이준범 엘프 한국 총괄은 엘프의 기술, 마케팅 영역에 관해 설명하면서 “엘프는 한국 시장의 중요성을 무척이나 잘 알고 있는데 엘프의 목표는 블록체인 상용화이며 우리는 단순히 상장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한국 블록체인 산업을 위해 의미 있는 활동을 하고 싶다”며 “그동안 블록체인 업계에서는 암호화폐 투자자, 개발자 등 업계 일부 계층을 대상으로 마케팅을 해오다 보니 일반인들에게 있어서 블록체인에 대한 이미지는 투기성이나 거품성 등 부정적인 이미지가 컸다”고 밝혔다.또한 이런 점을 개선하는데 큰 목적을 두고 있다며 “엘프 같은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이 다른 IT 회사와 다를 바가 없으며 이들의 진정성과 기술의 혁신성이 전달되기를 바란다”며 “1달~2달 이내에 테스트 넷을 공개할 것이며 올 연말에는 메인넷을 출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마지막으로 로드맵을 제시했다. 이 총괄은 한국 시장에 관련 웹사이트를 개정할 예정이라며 “엘프의 브랜딩 메시지를 전달하고 분산되어 있는 엘프 자료들을 이해하기 쉽게 정리하여 엘프 웹사이트를 통해 모두 배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주링 첸은 앞서 24일 열린 크립토 포럼 2018에 기조 연설자로 참여해 블록체인과 기존 산업의 결합을 강조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에서 그는 블록체인 3.0 플랫폼에 대해 강연하며 “블록체인을 통해 세계시장에 진출하기도 쉬워지는 만큼 블록체인을 어떻게 활용할지 고민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파이낸셜투데이 한종해 기자기사 URL :http://www.f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88245

AELF KOREA|Jul03.2018

퀀텀·엘프 등 유명 암호화폐 창립자 '크립토포럼2018' 개최

[서울=내외경제TV] 모수진 기자 = 24일 서울 강남 르메르디앙 다빈치볼룸에서 퀀텀(Qtum), 엘프(Aelf) 등 유명 암호화폐 창립자들이 '크립토포럼 2018(Crypto Forum for Hotcoins)을 개최했다.크립토포럼 2018은 블록체인타임즈와 핫코인이 각각 주최, 주관하고 한국 MA센터와 함샤우트, 한국블록체인협회, 코인타임코리아, Crypto of Korea가 공동 주관하는 행사다. 최근 투자업계의 화두로 떠오른 글로벌 블록체인 및 ICO 투자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의견을 공유하는 네트워킹 플랫폼을 제공하는 취지에서 마련됐다.행사 오전에는 블록체인을 통해 생성되고 진화하고 있는 다양한 사업 모델과 암호화폐 시장 현황, ICO 투자에 대한 참가자들의 이해를 돕는 강연이 펼쳐졌다.특히 스캠(기업 이메일 정보 해킹해 무역 거래 대금 가로채는 범죄) 원천 차단 모델로 암호화폐 투자 위험을 최소화한 '에스크락(ESC Lock)'을 소개하는 시간도 마련돼 안전한 ICO 투자를 원하는 참가자들에게 유익한 시간이 됐다.오후에는 프리세일 및 ICO를 앞두고 있는 30여 개의 국내외 유망 블록체인 기업들이 경쟁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자사의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하고, 포럼 참가자들은 투표를 통해 전도유망한 코인을 선정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됐다.선정된 우수 프로젝트에 대해서는 시상과 함게 참가 기업을 대상으로 네트어킹 카나페와 디파티도 진행될 예정이다.이날 패트릭 다이 퀀텀 대표는블록체인 탈중앙화 특성을 주제로한 발표에서 "블록체인은 단순히 비트코인 같은 코인의 역할 뿐만 아니라 새로운 인터넷 프로토콜을 만드는 것"이라며 "아울러 블록체인은 정보의 균형을 맞춰주는 수단"이라고 소개했다.크립토포럼2018은 글로벌 블록체인과 ICO 투자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퀀텀과 엘프 뿐만 아니라 ICO를 앞두고 있는 30여개의 국내외 블록체인 기업들이 참여해 자사의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했다.모수진 기자 sjnzang@nbnnews.co.kr기사 URL :http://www.nbntv.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104

AELF KOREA|Jul03.2018

암호화폐 창립자 퀀텀·엘프, '크립토포럼' 강연차 24일 내한

(왼쪽)퀀텀의 패트릭 다이(Patrick Dai) 대표 겸 공동창립자, ‘엘프’의 주링 첸(Zhuling, Chen) 공동대표 겸 공동창립자. 사진=한국MA센터퀀텀(Qtum), 엘프(aelf) 등 유명 암호화폐 창립자들이 한국에서 강연을 한다. 한국MA센터는 글로벌 블록체인 및 ICO 투자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크립토포럼 2018’(Crypto Forum for Hotcoins)을 오는 24일 서울 신논현역 르메르디앙 호텔 다빈치볼룸에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크립토포럼 2018은 블록체인타임즈와 핫코인이 각각 주최, 주관하고 한국MA센터와 함샤우트, 한국블록체인협회, 코인타임코리아, Crypto of Korea가 공동 주관하는 행사다. 최근 투자업계의 화두로 떠오른 블록체인 및 ICO 투자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의견을 공유하는 네트워킹 플랫폼을 제공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이날 행사에서는 보안성과 증명 컨센서스 프로토콜을 결합한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 플랫폼인 ‘퀀텀’의 패트릭 다이(Patrick Dai) 대표 겸 공동창립자와 분산화되고 스스로 진화하는 클라우드 컴퓨팅 네트워크 ‘엘프’의 주링 첸(Zhuling, Chen) 공동대표 겸 공동창립자가 연사로 나선다.‘퀀텀’은 서로 다른 기술의 장점만을 조합해 호환성을 극대화했다는 점에서 차세대 블록체인 기술로 주목 받고 있다. 지난해 출시 반 년 만에 가격이 약 15배가 오르는 등 전 세계 가상통화 시가총액 순위 20위(출처: 코인마켓캡, 2018년 5월 기준)의 유명 암호화폐다. 퀀텀의 대표 개발자이기도 한 패트릭 다이 대표는 이날 크립토포럼 2018 행사의 첫 연사로 나서 퀀텀이 추구하고 있는 ‘블록체인의 탈중앙화’를 주제로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의 기술적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블록체인인 퀸텀을 소개할 예정이다.중국 블록체인 3.0 시장을 리드하는 ‘엘프’는 동시다발적인 스마트 계약을 보다 빠르고 안정적으로 실현하며 블록체인의 ‘리눅스’를 지향하는 블록체인 기반 OS이다. ‘엘프’의 공동 대표이자 창업자인 주링 첸은 강연을 통해 ‘블록체인으로 움직이는 세상’을 주제로 3세대 스마트 계약 플랫폼을 지향하며 혁신을 이뤄가고 있는 엘프 코인을 소개할 계획이다.한편, 이날 행사에는 프리세일 및 ICO를 앞두고 있는 30 여개의 국내외 유망 블록체인 기업들이 경쟁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자사의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하고, 포럼 참가자들은 투표를 통해 가장 전도유망한 코인을 선정하는 프로그램이 실시된다.참가 기업으로는 블록체인 이념을 실현할 세계 최초 실용코인을 지향하는 ‘이븐스’, 중국 및 세계 프랜차이즈 가맹점에서 사용하고 환전하는 ‘요아코인’, 암호화폐를 시중화폐처럼 현실에서 결제인프라로 만드는 ‘킹스코인‘,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한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락 시스템 ‘오키도키‘ 외에도 ‘쉴드큐어’, ‘데이트코인’, ‘킬러스코인’, ‘팬텀’ 등 다수의 기업이 참가할 예정이다.또한, 세계 최초의 스캠 원천 차단 모델로 암호화폐 투자 위험을 최소화한 ‘에스크락(ESC Lock)’을 소개하는 시간이 마련되어 안전한 ICO 투자를 원하는 참가자들에게 유익한 정보 공유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크립토포럼 2018 행사 참가 신청 및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정규호 기자 jkh@meconomynews.com기사 URL :http://www.meconomy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3885

AELF KOREA|Jul03.2018

엘프, 혁신 얼라이언스 창립… 상업용 블록체인 액셀러레이팅 목적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엘프(aelf)가 ‘혁신 얼라이언스(Innovation Alliance)’ 창립을 발표했다.혁신 얼라이언스는 블록체인 연구에 관심 있는 각각 다른 규모의 비즈니스 자원 공유 및 산업적 자문 등을 목적으로 한다.혁신 얼라이언스의 창립 멤버로는 싱가포르에서 최대 규모이자 가장 영향력 있다고 손꼽히는 블록체인 펀드 시그넘 캐피털(Signum Capital)과 아시아 지역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 분야의 메이저 헤지 펀드인 FBG 캐피털, 독일 뮌헨 기반의 글로벌 전략 컨설팅 회사인 로란드 버저(Roland Berger) 그리고 테크 크런치의 창립자이자 에링턴 XRP 캐피털의 창립자 마이클 에링턴이 참여했다.엘프의 공동 창업자인 주링 첸은 “블록체인이 소상공인이나 이제 막 창업한 기업에게 위협적으로 비쳐질 수 있다. 또한 업계에서 오랜 기간 안정적으로 경영되어온 기업에게도 그렇게 비칠 수 있다”며 “혁신 얼라이언스에 소속된 세계적 수준의 전문가는 크립토 업계와 블록체인 커뮤니티에서 얻은 귀중한 정보를 적극적으로 공개하도록 격려할 것이며, 다양한 규모의 비즈니스가 소통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다. 이는 엘프의 P2P 러닝과 오픈소스 접근에 포커스를 두어 블록체인을 더욱 광범위하게 하려는 엘프의 주요 현안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말했다.엘프의 자문 역이자, 테크크런치 및 에링턴 XRP 캐피털 창립자인 마이클 에링턴은 “혁신 얼라이언스 창립 멤버들은 비즈니스에서 있어 블록체인의 변화 잠재력에 긍정적인 입장이지만, 현실적인 도전 과제는 ‘블록체인의 광범위한 적용’이 될 것이다”며 “수년 간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다수 투자해왔지만, 전문가 및 신뢰 가능한 자문에 대한 수요를 직접 목격해왔다. 또한 기존의 산업 및 가장 혁신적인 스타트업에 블록체인을 어떻게 활용할 수 있을지 여부를 널리 알려야 한다는 필요성 역시 목격했다”고 덧붙였다.혁신 얼라이언스는 싱가포르에서 진행된 FBG캐피털의 ‘세계 디지털 자산 서밋(World Digital Assets Summit)’에서 처음으로 공개되었다. 서밋에서는 블록체인 발전 트렌드와 가장 성공적으로 추진된 사례, 경제적 효과 그리고 학술적 연구를 위한 성장 지역 등이 발표됐다.FBG 캐피털의 파트너 고든 첸(Gordon Chen)은 “상업용 블록체인은 세계적으로 확장 가능한 시점이 될 때야 말로, 가지고 있는 잠재력의 100%에 도달할 수 있을 것이다. 혁신 얼라이언스는 동서양의 암호화폐계 거물들이 만나게 하여 나날이 디지털화 되어가는 세상에서의 현실적인 수요에 필요한 통찰력 및 직관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기사 URL :http://platum.kr/archives/99922

AELF KOREA|Jul03.2018

엘프, Bitfinex 상장으로 전세계 시장 확대

세계에서 가장 크고 가장 앞선 거래소 Bitfinex에서 ELF 토큰을 거래할 수 있습니다. 2018년1월25일, 싱가포르 – 차세대 클라우드 컴퓨팅 블록체인 네트워크, 엘프는 오늘 최고의 암호화폐 거래소 플랫폼인 Bitfinex에서 ELF 토큰 거래가 가능하다고 발표했습니다. 홍콩에 위치한 이 거래소는 거래량에 따른 세계 최대의 암호화폐 거래소 중 하나이며, 플랫폼의 P2P 자금 조달 시장을 통해 레버리지 마진거래를 제공합니다. 엘프의 공동 창립자인 주링 첸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엘프가 우수하고 확장성이 뛰어난 블록체인 아키텍처를 만드는 목표를 계속적으로 추구함에 따라, 엘프가 Bitfinex 거래소에 상장함을 발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번 상장을 통해 엘프 플랫폼이 세계로 더 뻗어나가고 ELF 토큰의 접근성과 유용성을 증가시켜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더 많은 사용자를 엘프 커뮤니티로 초대할 수 있게 할 것입니다.” Bitfinex의 CEO인 JL van der Velde는 “Bitfinex는 이러한 미래 지향적이고 독창적인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플랫폼을 제공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 프로젝트는 활발한 상업용 블록체인 생태계의 미래 발전에 중요한 기여가 될 것입니다. Bitfinex는 커뮤니티로부터 많은 호응을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최고 등급의 토큰만을 선택하기 때문에, 엘프는 추가하기에 적합합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엘프 플랫폼은 최첨단 설계 원칙 및 기술로 구축된 분산형 클라우드 컴퓨팅 블록체인 네트워크입니다. 이 플랫폼은 블록체인 업계에 3가지 중요한 혁신을 가져오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첫번째는 스마트 컨트랙트에 대한 리소스 격리 가능성으로, 각 스마트 컨트랙트가 자체 체인에서 실행되어 블록체인 네트워크의 속도와 효율성을 높일 수 있습니다. 두번째는 확장 가능한 노드를 추가하여 엘프 시스템의 컴퓨팅 성능을 향상시키고 더 복잡한 계산을 완료할 수 있게 합니다. 세번째 혁신은 시스템에 새로운 업데이트를 원활하게 적용할 수 있도록하는 자체 수정가능한 거버넌스 모델입니다. 커버넌스 모델은 토큰 소유자가 프로젝트의 지분을 기반으로 제안된 변경사항에 투표하도록 허용하여 엘프 생태계의 자체 진화를 장려합니다. “우리의 비전은 각기 다른 산업 분야에서 특정 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전용 체인이 있는 블록체인 ‘중심 상업 지구(Central Business District’)’를 설립하는 것입니다. 기술 역량과 상업적 요구사항 사이의 격차를 줄이기 위해 엘프는 성능이 뛰어난 멀티 레이어 블록체인 시스템에서 상업적 가치를 창출하려는 계획의 참여도가 높은 커뮤니티에게 보답할 것입니다.” “이번 상장을 통해 우리의 서포터들에게 의지를 보여주고 차세대 기술의 경계를 넓혀 전세계에 블록체인의 대규모 상업적 채택을 촉진하고자 합니다.” 라고 엘프의 공동 창립자인 주링 첸이 덧붙였습니다. Bitfinex에 대한 ELF의 상장과 함께 ELF의 이사회에 TechCrunch 및 Arrington XRP Capital 설립자인 Michael Arrington이 합류하였습니다. 12월, 엘프는 성공적으로 인가된 투자자들에게 프라이빗 토큰 세일을 성사시켰고, 총 2천5백만달러를 모금했습니다. 원문 : http://paymentsjournal.com/aelf-expands-global-reach-listing-bitfinex/

AELF KOREA|Jul07.2018

엘프 한국 시장 진출 본격화 - aelf의 세가지 접근법이 한국의 크립토 경제를 선도하는 힘이 된다

싱가포르 – 2018년 3월1일 – 차세대 클라우드 컴퓨팅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aelf는 치열하게 경쟁하며 커가고 있는 한국의 크립토 시장에 진출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 세가지 접근법이 있습니다. 첫째, 국내 최대 규모의 디지털 자산 펀드인 Hashed와의 파트너쉽 둘째, 한국에서 가장 빠르고 믿을만한 거래소 중 하나인 GOPAX에 ELF 토큰 상장 셋째, McKinsey Company Associate에 종사했던 JB LEE 의 고용이 핵심이 됩니다. 이 세가지 접근법이 크립토 경제에서 가장 활발한 시장 중 하나인 한국 시장에서 aelf의 전략적 성장을 확대시킬 것입니다. Aelf의 공동 창립자인 주링 첸은 “한국은 세계 어느곳에서나 인터넷 속도가 가장 빠르며 크립토 및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열정이 가장 디지털에 정통한 사회 중 하나입니다. 실제로 크립토 거래량의 50%는 한국에서 발생하며 이는 5천만 인구를 고려할 때 결코 놀라운 성과가 아닙니다. 가장 활동적이며 영향력 있는 시장에서의 aelf의 진출은 블록체인 기술의 세계적인 상업적 채택을 가속화 할 수 있는 확장 가능한 클라우드 컴퓨팅 네트워크를 구축하는데 매우 중요합니다. 저희는 주요 현지 업체인 Hashed와 GOPAX와의 기술 및 관계가 세계 최대 시장에서 더 큰 존재감을 형성하고 블록체인을 채택하려는 국가의 노력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 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라고 언급했습니다. Hased는 한국에서 가장 큰 블록체인 중심의 펀드, 인큐베이터 및 커뮤니티 빌더로서, 아시아 시장과 샌프란시스코 및 실리콘 밸리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aelf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아시아 지역 및 전 세계적으로 성장을 뒷받침 할 것입니다. Hashed의 CEO인 Simon Seojoon Kim은 “aelf는 최고 프로젝트로서 우리에게 즉시 눈에 띄었고 세계에서 가장 파괴적이고 정교한 블록 체인 신생 업체들의 라인업에 탁월한 추가 기능을 제공합니다. 엘프의 최첨단 기술은 시장이 기다려왔던 블록체인 혼잡 및 확정성에 대한 솔루션 제공에 대한 혁신적인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aelf와의 파트너쉽은 커뮤니티 구축 및 영향력 있는 투자를 통해 블록체인의 글로벌 활성화를 가속화한다는 우리의 비전을 더욱 강화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라고 언급했습니다. ELF 토큰을 상장한 GOPAX는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거래소 중 하나이며 현재 한국에서 상위4위 거래소 중 하나이며 전세계 상위 20위 안에 들고 있는 거래소입니다. 또한 aelf를 활발한 커뮤니티에 소개할 것이며, 기술적으로 주도하는 크립토 서포터입니다. 또한 최근 Mc McKinsey Company Associate에 종사했던 JB LEE 의 aelf의 지역 대리인 입사를 통해 새로운 파트너쉽을 형성하고 한국 시장 내에서 aelf의 성장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aelf플랫폼은 블록체인 네트워크의 속도와 효율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업계에 세가지 중요한 혁신을 가져올 것입니다. - 스마트 계약에 대한 리소스 격리 가능성, 확장 가능한 노드 추가 그리고 자체 수정 관리 모델 한국 시장에 대한 관심은 최근 실리콘 밸리의 기술 거물이자 테크크런치 창립자 Michael Arrington의 어드바이저 합류 발표에 이어 aelf에게 중요한 전략적 움직임을 의미합니다. 원문 : https://www.valuewalk.com/2018/03/aelf-entrance-south-korean-market/

AELF KOREA|Jul04.2018

엘프, 국내 암호화폐거래소 진출 본격화

​주링첸 엘프 공동창업자 / 사진 = 엘프파운데이션엘프(aelf)가 국내 거래소에 상장되며 진출을 본격화했다.엘프는 암호화폐(가상화폐·가상통화) 거래소 빗썸에 12일 상장됐다고 엘프파운데이션은 13일 밝혔다. 2월 고팍스에 상장된 이후 한국 거래소에 다시 상장된 것이다.현재 엘프는 바이낸스·오케이엑스(OKex)·후오비프로(Huobi.pro) 등 17개 거래소에 상장됐으며, FBG·노드 캐피털(Node Capital) 등 해외 우수 캐피털로부터 투자를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한국에서는 블록체인 전문 펀드 해시드가 파트너로 참여했다.엘프는 이더리움 등이 가지고 있는 스케일링·합의 알고리즘·인터 체인 기능 등의 한계점을 보완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6월 말에는 메인 체인이 공개되며, 엘프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쉽게 만들 수 있도록 사이드체인 템플릿도 오픈될 계획이다. 현재 엘프는 중국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차세대 3.0플랫폼으로 주목받고 있다.주링 첸(Zhuling, Chen) 엘프 공동창업자는 MIT를 졸업한 엔지니어로, 글로벌 전략 컨설턴트로 역임한 바 있다. 공동창업자 하오보 마(Haobo, Ma)는 비트코인 결제 시스템 젬페이(GemPay)를 만들었으며, 암호화폐 거래소 올코인(allcoin)을 개발했다. 현재 한국 시장은 MIT 동문인 이준범 한국 총괄이 담당하고 있다.주링 첸은 지난 3일 국내의 한 컨퍼런스에 참여해 ‘블록체인 산업의 신기술 도입’을 주제로 토론에 나서기도 했다. 방한 당시 그는 “한국은 인터넷 산업 분야에서 가장 혁신적인 국가이며 소프트웨어를 통한 성장을 이끈 나라다”며 “향후 지속적인 거래소 상장뿐만 아니라 개발자·커뮤니티·투자자 등 다양한 산업 관계자들과 만나 한국 시장에서 동반 성장하겠다”고 말했다.엘프파운데이션은 리눅스 시스템을 지향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OS ‘엘프’를 운용하는 기업이다. 엘프는 다른 블록체인 시스템과 상호 호환이 가능하며, 3세대 스마트 계약 플랫폼을 지향하고 있다.[글로벌경제신문 이관형 기자]출처 : http://www.get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2331​

AELF KOREA|Jul03.2018

블록체인아시아밋업 성료…엘프·질리카 등 참여

사진=이더리움연구소지난6일 서울에서 열린제1회 블록체인 아시아 밋업(Blockchain Asia 1st Meetup)이 성공적으로 행사를 마쳤다고9일 이더리움연구소는 전했다.이번 행사는GBIC·FBG·BLOCK72가 주관하며 아시아 투자자들의 지지를 받고 있는Aelf(엘프)·Zilliqa(질리카)·Data(데이타)·Cortex(콜텍스)·Libra(리브라)·IoT Chain(아이오티체인)·EXIM(엑심)·Origo(오리고)·AiDOC(아이닥)등 총9개팀이 참여했다.이번 밋업 행사는 무분별한 투자로 사회 이슈가 되면서 세계적인 규제를 받고 있는 블록체인 시장에 대한 선입견을 타파하기 위한 업체의 노력을엿볼 수 있는 자리였다.이번에 참여한9개의 아시아업체도 이러한 노력을 위해 계속해서 경주하고 있다.엘프는 높은 계산 능력과 트래픽 분리로 높은 상호 운용성을 가진 클라우드 컴퓨팅 블록체인을 제안했다.질리카는 강력한 보안 기능과 높은 처리량을 보유한 블록체인 프로젝트를,데이타는 블록체인 기반 광고프로토콜,콜텍스는 분산AI자율 시스템을 제안했다.시스템을 중심으로 제안하는 업체도 있었다.리브라는 신용도에 관련된 분산화 대출 시스템을 제안하면서 큰 주목을 받았다.아이오티체인도 높은 처리량과 간편한 내장시스템을 선보이며 사물인터넷이라는 분야에서 블록체인이 어떻게 활용될 수 있는지 가능성을 제시했다.엑심은 안전하고 효과적인 프라이버시 거래를,아이닥은 지능 메디컬 케어 프로젝트,오리고는 개인정보를 완전히 보호하는 스마트 계약 플랫폼을 선보이며 블록체인 기술의 또다른 면모를 선보였다.이번 행사를 주관한 이신혜GBIC한국대표는 “많은 투자자들과 여러분 덕분에 블록체인 첫 밋업을 성공적으로 끝맺을 수 있었다”며 “우리나라 투자자들이 중국을 포함한 아시아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관심을 더욱 보여주길 바란다”고 전했다.이 한국대표는 “프로젝트의 비전과 개발자들이 만나 새로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었던 기회”라며 “앞으로 계속되는 밋업을 통해 투자자들이 개발자들과 직접 만나 소통하고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게 만들겠다”고 설명했다.한편 이번 블록체인 아시아는 온오프믹스를 통해 신청을 받았으며,일반인과 투자자에게 무료로 개방됐다.[글로벌경제신문 이관형 기자]출처 :http://www.get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61468

AELF KOREA|Jul03.2018